HomeNews

국내최초 iPSC 관련 인체세포등관리업 허가 취득

차세대 세포치료제 선도기업인 ㈜카리스바이오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유도만능줄기세포(iPSC, induced pluripotent stem cell)로는 국내 최초로 ‘인체세포등 관리업 허가’를 취득했습니다. 320평 규모의 최신 장비로 구축된 가산 세포유전자치료제 GMP 센터는 국내 식약처뿐 아니라, 미국 FDA 승인을 위해 국제적 기준에 맞는 GMP 시설과 운영 프로토콜을 적용하여 관리하고 있으며 식약처 규정에 따른 시설, 장비, 인력 및 품질관리 체계에 맞추어 인체세포 등을 채취, 수입하거나 검사 및 처리하여 첨단바이오의약품의 원료로 공급을 진행하겠습니다. KarisBio, a leading company in next-generation cell therapy, has become the first in South Korea to acquire the 'Human Cell Management Business License' for induced pluripotent stem cells (iPSC) from the Ministry of Food and Drug Safety. The GMP center for additive cell gene therapy in Gasan not only adheres to international standards for GMP facilities and operational protocols to meet the requirements of domestic regulatory bodies like the Ministry of Food and Drug Safety but also for obtaining approval from the U.S. FDA. We will collect, inspect, process human cells, etc., according to facilities, equipment, manpower, and quality management systems in accordance with regulations set by the Ministry of Food and Drug Safety. We will proceed to supply them as raw materials for advanced biopharmaceuticals.

세계최초 말초동맥질환 치료를 위한 유도만능줄기세포유래 내피세포 치료제 임상 승인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연구팀(주관연구자: 고영국 교수, 공동 연구자: 윤영섭교수)이 제출한 ‘말초동맥질환 환자에서 유도만능줄기세포유래 내피세포 이식치료의 안전성 및 평가를 위한 임상’이 보건복지부 첨단재생의료 및 첨단바이오의약품 심의위원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임상 신청 승인을 받았습니다. 유도만능줄기세포(iPSC, induced pluripotent stem cell) 제제를 이용한 국내 최초의 임상이며, 유도만능줄기세포유래 내피세포 (iPSC-derived endothelial cell, iPSC-EC) 치료제로서는 세계최초의 임상으로서, 본격적으로 하지동맥질환 및 허혈성 심장질환 환자를 대상으로 투여하는 치료제 개발을 진행하게 됩니다.Severance Hospital, Yonsei University's research team (led by Professor Young-Kuk Go, with co-researcher Professor Young-Sup Yoon) has obtained approval for their clinical trial titled "Safety and Evaluation of Induced Pluripotent Stem Cell-Derived Endothelial Cell Transplantation Therapy for Peripheral Arterial Disease Patients" from both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s Advanced Regenerative Medicine and Advanced Biopharmaceuticals Evaluation Committee and the Ministry of Food and Drug Safety. This trial, the first of its kind in Korea utilizing induced pluripotent stem cells (iPSC), and the world's first to use iPSC-derived endothelial cells (iPSC-EC) as a therapeutic agent, will focus on developing a treatment specifically for patients with peripheral arterial disease and ischemic heart disease.

보스턴 인큐베이션 센터 입주

차세대 세포치료제 선도기업 카리스바이오는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운영하는 보스턴 C&D 인큐베이션 센터에 입주기업으로 선정되었습니다. ‘K-블록버스터 글로벌 진출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사업으로 미국 보스턴 케임브리지 이노베이션 센터(CIC)에 오피스를 배정 받게 되어 글로벌 파트너십 확대의 발판을 마련하였습니다. 또한 글로벌 진출 컨설팅, 현지 행사 참여 및 네트워킹 지원 등의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된 만큼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해 나가겠습니다. Leading next-generation cell therapy company KarisBio selected as an incubating company at the Boston C&D Incubation Center operated by the Korea Health Industry Development Institute. As part of the 'K-Blockbuster Global Expansion Project,' this initiative secures an office space at the Cambridge Innovation Center (CIC) in Boston, USA, paving the way for expanding global partnerships. Furthermore, we will leverage various benefits such as global expansion consulting, participation in local events, and networking support to grow as a global company.

시립광명종합사회복지관과 사회공헌활동 협약

3월 8일 카리스바이오는 시립광명종합사회복지관과 더불어 사는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한 사회공헌활동협약을 진행하였습니다. 지난 2023년 겨울, 취약계층 응원을 위한 ‘카리스 산타’ 행사를 진행한 인연으로 ‘청소년들에게 희망을‘ 등의 정기적인 프로그램등을 기획하여 지속적으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Karis’는 ‘선물'이라는 의미를 갖고 있습니다. 작은 손길을 모아 회사의 성장과 함께 기업문화로 발전시켜 나가겠습니다. On March 8th, Karis Bio conducted a social contribution agreement with the Gwangmyeong Integrated Social Welfare Center to create a community where people can live together. Building on their previous collaboration during the 'Karis Santa' event in the winter of 2023, aimed at supporting vulnerable groups, they plan to continue their social contribution activities by designing regular programs such as "Bringing Hope to Youth". The word 'Karis' carries the meaning of 'gift'. By gathering small gestures, they aim to develop corporate culture along with the company's growth.

2024년 한경바이오인사이트포럼 참가

3월 6~8일 제주도에서 ‘새로운 길, 새로운 가능성’이라는 주제로 개최된 한경바이오인사이트포럼에 차세대 세포치료제 선도기업인 카리스바이오가 참석하였습니다. 이번 포럼은 국내 제약·바이오·헬스케어 산업계, 투자업계, 정부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올해 사업 전략과 연구개발, 투자 유치 계획 등을 공유하는 자리가 되었습니다. 특히 카리스바이오 윤영섭 대표이사는 포럼 2일차에서 현재까지의 성과를 발표하면서 파이프라인을 확대하고 국내외 시장을 선점하겠다는 포부를 전했습니다. From March 6th to 8th, Karis Bio participated in the HanKyung Bio Insight Forum held in Jeju Island under the theme of "New Path, New Possibilities". This forum brought together domestic pharmaceutical, bio, and healthcare industries, investment firms, and government officials to share their business strategies, research and development plans, and investment attraction plans for the year. In particular, Young-sup Yoon, CEO of Karis Bio, presented the company's achievements to date on the second day of the forum, expressing the ambition to expand the pipeline and seize domestic and international markets.

2023년 ‘Karis Santa Clause’ 기부행사

유난히 추웠던 12월 22일 카리스바이오의 임직원들이 따뜻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Karis 산타클로스’ 행사를 진행하였습니다. 이번 행사는 광명시 종합사회 복지관과 연계하여 취약계층 응원을 위한 희망 키트제작을 하고 광명시 내 초등가구 20여 곳에 전달하였습니다. 카리스바이오는 매년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기부금 모금을 하여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 하고 있으며 올해는 안나의집, 독거노인종합복지지원센터 등 에도 후원금을 전달하였습니다. 아직은 작은 손길이지만 회사의 성장과 함께 기업문화로 발전시켜 나가겠습니다. On December 22nd, which was unusually cold, KarisBio employees conducted the 'Karis Santa Claus' event to create a warm world. This event involved collaboration with the Gwangmyeong Comprehensive Social Welfare Center to produce hope kits for supporting vulnerable populations. These kits were then delivered to over 20 households within Gwangmyeong City. KarisBio engages in annual voluntary fundraising by its employees, supporting neighbors in need. This year, donations were also made to organizations such as Anna's House and the Senior Single Welfare Support Center. While it may be a small contribution for now, the company aims to develop this charitable culture alongside its growth as part of its corporate ethos.

Personlized RegenMed Forum 2023

카리스바이오 윤영섭 대표이사와 배성호 이사는 11월 14~15일에 보스턴에서 열린 @Cellino가 주관한 Personlized RegenMed Forum에 참석하였습니다. Personalized Regenerative medicine은 만성 및 희귀 질환을 앓는 사람들의 삶을 현격하게 개선할 수 있는 엄청난 잠재력을 지니고 있으며 특히 지난 10년 동안 Autologous iPSCs에 대한 주목할 만한 진전이 있었습니다. 이런 혁신적인 비전을 실현하기 위해서는 iPSC 제조업체, 학계 리더, 정부 관리자 및 의료 종사자들의 공동 계획, 혁신 및 선진적 사고가 필요하며 금번 포럼에서는 Autologous cell therapy 분야의 리더들과 함께 세부적인 사례 연구를 포함한 다양한 분야에 대해 심도 깊은 논의가 이루어졌습니다. 특히, 동일 관심 분야의 네트워킹은 Autologous cell therapy의 실용화에 큰 도움이 되었으며, 향후 정기적으로 열리는 Autologous iPSC therapy consortium 온라인 포럼에 참여할 예정입니다. Personalized regenerative medicine holds immense potential to dramatically improve the lives of people living with chronic and rare diseases. While there has been remarkable progress in autologous iPSCs over the last decade, significant challenges to broad and equitable access exist. It will take collective planning, innovation, and forward-thinking from iPSC manufacturers, academic leaders, government officials, and healthcare providers to make this vision a reality. During 11/14~15, 2023, Dr. Yoon, CEO of KarisBio, Inc and Dr. Bae, R&D director of KarisBio, Inc. attended the Personalized RegenMed Forum convened by @Cellino, where critical conversations explored how to lay the groundwork for a future of personalized medicine to reach patients at scale, including key considerations to enable patient access and equity. Contents of the forum covered variety of fields such as thorough discussion of the Autologous cell therapy leaders to detailed case was discussed. Especially, networking with the people of the same interest was great. As a extended contents, we will attend online forum of Autologous iPSC Therapy consortium meeting

2023년 연세대의료원-고려대의료원, 공동 기술설명회

2023 고려대의료원-연세대의료원, 공동 기술설명회에서 카리스바이오가 초청되어 윤영섭 대표이사가 기술설명 및 IR을 진행하였습니다.올해로 2회 째를 맞은 이번 행사는 양 기관을 대표하는 의료원 창업기업 10개사의 우수기술과 비전을 소개함으로써 한 단계 더 나아간 대학의 기술사업화의 가능성과 미래 비전을 제시하는 자리였습니다. 또한 투자사들과 기업들과의 총 34건의 파트너링 미팅을 성공적으로 진행하였습니다

2023년 굿컴퍼니 대상 수상

카리스바이오가 굿컴퍼니대상에서 3년 연속 ‘Good-Bio Award’를 수상하였습니다.올해로 9회 째인 굿컴퍼니대상은 머니투데이에서 주관하고 산업통상자원부, 교육부, 환경부에서 후원하고 있으며 카리스바이오는 차별화한 기술력으로 바이오부분 3년째 수상을 하게 되었습니다.